top of page

[농축산신문] 딥플랜트, 경상국립대와 육류의 숙성 기간에 따른 변화 연구 계약


[농수축산신문=송형근 기자]


딜리시미트를 운영하고 있는 딥플랜트는 지난 23일 경상국립대학교 축산학과 식육과학연구실과 ‘육류의 숙성 기간에 따른 변화’ 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계약은 숙성 육류의 숙성 기간과 유통 시 육류변화에 관한 분석 연구로 딥플랜트에서 자체 개발한 딥에이징 시스템(수압, 초음파, 온도 제어)의 환경에서 다양한 연구 기법을 활용해 분석할 예정이다. 분석은 소고기와 돼지고기의 숙성 단계별로 이뤄지며 육색, 보수력, 전단력, 총 미생물 수, 전자현미경을 통한 조직 검사와 전자혀를 통한 맛 변화 등을 통해 숙성 육류의 정확한 변화를 분석할 예정이다.


딥플랜트는 이번 연구를 통해 숙성육의 맛과 연도를 예측하고 분석,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맞춤형 숙성육과 가공육을 추천하는 것과 건강하고 맛있는 육류를 공급하는 것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주선태 경상국립대 교수는 “소고기나 돼지고기는 부위별로 숙성기간에 따라 맛이 변화되는데, 이번에 딥에이징 시스템 적용이 육류의 저장기간 동안 어떻게 맛과 관련된 물리화학적 특성을 향상시키는지 확인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철범 딥플랜트 대표이사는 “그 동안 딥에이징 시스템에서 숙성된 육류의 이미지 데이터와 연도 데이터 등을 수집해 분석하고 있었는데 이번 연구를 통해 맛과 조직 등의 변화에 대한 데이터를 추가해 데이터를 고도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출처 : 농수축산신문(http://www.aflnews.co.kr)

조회수 15회댓글 0개

Comentários


bottom of page